닫기

상품검색

대성금속주식회사외환시황

국내에서 유일하게 골드바 · 실버바를 직접 제련하고 유통하는 기업
최저가 판매 및 최고가 매입을 위해 노력하는 기업

외환시황

2015년 06월 04일 (목) 오진우의 외환분석 美고용 앞두고 경계감 (유진투자선물 제공)

  • 관리자
  • 2015-06-04 09:10:23
  • hit81
  • 1.217.123.206

4일 서울외환시장에서 달러-원 환율은 미국의 5월 고용지표 발표를 앞둔 경계감으로 전일 낙폭을 

일부 되돌릴 전망이다.

오는 5일(미국시간) 나올 비농업 고용지표에 외환시장의 관심이 집중된 가운데 지난밤 발표된

민간부문 고용는 20만명 이상으로 증가해 양호했다.

달러-엔 환율도 124엔대 초반으로 반등하는 등 대외 여건은 아직 달러화가 하락세로도 돌아서기는 

어려운 상황이다.

마리오 드라기 유럽중앙은행(ECB) 총재가 물가 및 경제에 대해 긍정적인 언급을 내놓으면서 유로화가 

급격한 강세를 보였지만, 달러화에 미칠 영향은 제한적일 것으로 예상된다. 달러화는 유로보다는 

달러-엔 움직임에 연동하고 있기 때문이다.

특히 엔-원 재정환율이 100엔당 890원선도 위협할 정도로 낙폭을 확대한 것도 부담이다. 


외환당국이 레벨 방어보다는 스무딩오퍼레이션(미세조정)에 치중하고 있지만, 시장 참가자들이 

숏플레이에 나서기는 부담이 여전하다.

수출 둔화와 메르스(중동호흡기증후군) 사태 확산 등으로 기준금리 인하 기대가 강화되고 있는 

점도 달러 매수세를 유지할 수 있는 요인이다.

한국은행이 이날 발표한 국민소득 잠정치에서 1.4분기 국내총생산(GDP)이 속보치와 동일한 전분기 

대비 0.8%를 유지한 만큼 기준금리 인하에 대한 베팅이 급하게 진행되지는 않을 가능성이 크다.

지난밤 뉴욕금융시장에서는 ECB 회의 결과 등으로 유로-달러가 급등했다. 드라기 총재는 현재 인플레와 

경제 상황은 추에 부양책이 필요하지 않다고 밝혔다.ECB는 올해 물가 전망치도 0.0%에서 0.3%로 상향 조정했다.

반면 미국 연방준비제도(Fed)는 베이지북을 통해 올해 4~5월미국 경기 활동성이 전반적으로

 확대됐다고 진단했다. 


ADP 전미고용보고서에 따르면 5월 민간부문 고용은 20만1천명 증가했다. 4월 무역적자도 전월비 19.2% 

급감하는 등 지표가 대체로 호조를 보였다.

유로-달러는 드라기 발언으로 1.12달러대 후반까지 급등했지만, 달러-엔은 미국 지표 호조로 124대 

초중반으로 반등했다.

뉴욕증시는 올랐다.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일보다 64.33포인트(0.36%) 상승한 18,076.27에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지수는 전일보다 4.47포인트(0.21%) 오른 2,114.07에 끝났다.

게시글 공유 URL복사
Copyright(c) 대성금속(주). All Rights Reserved.
사이드 메뉴 열기/닫기

고객센터

032-575-8547

  • 평일 9:00~18:00
  • 점심 11:50~12:50
  • 토/일요일 및 공휴일은 휴무입니다.

계좌안내

  • 우리 1005-002-430672
    예금주 : 대성금속(주)

SHOP INFO

  • 대표자 노 윤구
  • 사업자 등록번호 137-81-03064
  • EMAIL lwk.0516@dsmetal.com
  • 통신판매 신고번호 제2009인천서구0172호